[보도자료] 우나스텔라, 중소벤처기업부 기술 창업 지원 프로그램 ‘팁스(TIPS)’ 최종 선정



Refer to the attached document for English articles.


올해 처음 도입된 ‘패스트트랙’으로 팁스 통과, 2년간 5억 원 연구 자금 확보
올해 2월 설립한 국내 최초 민간 유인 우주 발사체 스타트업, 설립 한 달 만에 블루포인트파트너스에서 시드 투자 유치

(우나스텔라 – 2022.05.12) 국내 최초 민간 유인 우주 발사체 스타트업 (주)우나스텔라(대표 박재홍)가 중소벤처기업부의 민간 투자 주도형 기술 창업 지원 프로그램 ‘팁스(TIPS, Tech Incubator Program for Startup)’에 최종 선정됐다. 팁스는 정부와 민간투자사가 함께 뛰어난 비즈니스 모델과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유망 스타트업을 선발해 집중적으로 지원하는 정부 지원 스타트업 육성 사업이다.


우나스텔라는 팁스 운영사이자 액셀러레이터 블루포인트파트너스의 추천으로 팁스 프로그램에 선정되어 2022년 5월부터 2024년 4월까지 2년간 5억 원의 기술 개발 및 연구 자금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특히 우나스텔라는 팁스의 평가 과정을 ‘패스트트랙’으로 통과하여 주목받았다. ‘패스트트랙’은 올해 처음 도입된 제도로 서면 평가에서 매우 우수한 평점을 받은 창업기업의 대면 평가를 생략하여 즉시 선정 및 협약을 진행할 수 있도록 만든 추천권 제도다.


우나스텔라는 올해 2월 설립된 국내 최초 민간 유인 발사체 스타트업이다. 설립 한 달 만인 지난 3월 블루포인트파트너스로부터 시드(초기) 투자를 유치했으며, 이어서 팁스 프로그램까지 선정되며 초기 연구 개발 자금을 확보했다. 우나스텔라는 고도 100 km까지 유인 우주 비행을 할 수 있는 발사체를 개발해 준궤도 우주여행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현재 전기모터펌프 사이클 엔진 시스템 기반의 자체 엔진을 설계 및 개발하고 있다.


우나스텔라 박재홍 대표는 “앞으로 반드시 펼쳐지게 될 우주 시대에 유인 우주 발사체는 필수 플랫폼이 될 것”이라며, “우나스텔라는 쌓아온 기술력과 효율적인 개발 철학을 바탕으로 대한민국의 우주 여행 시장을 개척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나스텔라의 투자와 TIPS 선정을 주도한 블루포인트파트너스 관계자는 “독일 항공우주센터 출신 대표의 발사체 관련 풍부한 경험과 국내외 네트워크, 비전과 도전정신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우나스텔라에 투자를 진행하게 됐다”며 “국내에서 유인 우주 비행 발사체를 개발하는 스타트업이 나오게 된 것을 높게 평가한다”고 밝혔다. (끝)




 

[Press release]_UNASTELLA Becomes the Final Winner of TIPS_220512
.pdf
Download PDF • 189KB


조회수 113회댓글 0개